본문 내용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배경이미지

보도자료

[보도자료] "문화로 안전한 동네, 인사드립니다."

2018-12-27 | 조회수 : 189

<2018 문화파출소 오픈포럼> 행사 개최

“문화로 안전한 동네, 인사드립니다.”

-12.27(목) KT스퀘어 드림홀에서 문화파출소의 추진 성과 공유의 장 열려

-문화파출소 기획과정 소개, 사례 발표 등을 통해 생생한 현장이야기 나눌 예정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원장 양현미, 이하 교육진흥원)은 오는 12월 27일(목) 오후 2시부터 서울 광화문 KT스퀘어 드림홀에서 <2018 문화파출소 오픈포럼> 행사를 개최한다.

 

문화파출소는 2016년 문화체육관광부와 경찰청이 협력하여 유휴공간이었던 치안센터를 활용하여 지역과 지역주민들의 특성에 맞는 생활밀착형 문화예술교육 활성화를 목표로 출발한 사업으로, 현재 전국 9개소가 개설되어 운영되고 있다. 공권력이 아닌 다양한 시민주체의 활동으로 지역의 사회안전망을 구축하는 지역 거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이에 교육진흥원은 문화파출소 오픈포럼을 개최, 3년간 추진된 성과를 한자리에 모여 나누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오픈포럼의 첫 문을 여는 발제는 ‘문화로 안전한 우리 동네’라는 주제로 열린다. 이에 메타기획컨설팅 최도인 본부장이 발표를 진행하며, 3년간의 문화파출소의 운영 성과와 의미를 짚어보고, 지속운영 모델뿐 아니라 지역화의 방향까지도 제시할 예정이다.

 

이어서 진행되는 첫 번째 패널토크는 ‘문화예술교육의 열린 플랫폼’을 주제로 서울 강북, 충북 청원, 제주 서부의 문화파출소의 이야기가 소개된다. 이 자리에서는 주민이 문화 활동의 주체가 되어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지역 내 문화 네트워크를 형성할 수 있었던 사례 등을 소개하며, 그 간 눈여겨 볼만한 성과와 담론을 논의하는 장으로 마련된다.

 

두 번째 패널토크는 ‘커뮤니티 문화안전망’이라는 주제로 문화파출소 울산 남부, 전남 여수, 강원 춘천의 현장 이야기가 전해진다. 이에 문화파출소가 주민들의 안전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서로를 능동적으로 돌보는 문화 커뮤니티를 조성하면서 생겨난 사례와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실행까지의 과정 등에 대해 나눠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마지막 패널토크는 ‘지역 공동체 문화 형성’을 주제로, 지역의 치안행정을 담당하던 유휴공간이 주민들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됨으로써 지역 문화예술 네트워크 형성에 기여하는 곳으로 자리하게 된 배경과 그 성과 등을 나누는 시간을 가진다. 더불어 문화파출소가 여러 관계자들이 모여 지역 공동체 문화로 확산되어가는 시작점으로써 어떠한 역할을 했는지 되짚어 보는 자리로 마련될 예정이다.

 

교육진흥원 관계자는 “유휴공간을 문화예술 공간으로 활용한 사례는 많으나, 문화파출소는 경찰관계자(치안센터장)와 문화예술교육기획자(문화보안관)가 함께 상주하며 지역 주민들에게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은 이례적이다” 라며, “문화파출소 사업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관계자들도 주목하고 있는 사례인 바, 그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더욱 체계적이고, 탄탄한 운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2018 문화파출소 오픈포럼> 참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교육진흥원 홈페이지(http://arte.or.kr)에서 확인 가능하며, 본 행사는 2018 문화파출소 오픈포럼 홈페이지(https://artinpolice.modoo.at)를 통해 라이브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보도자료 내 붙임 1. <2018 문화파출소 오픈포럼> 행사 일정

2. <2018 문화파출소 오픈포럼> 포스터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